스킵네비게이션

본문으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카피라이트 바로가기



룩 완성하기 49,800 이상 무료배송
  • 판지오 [시그니처] PILGRIM #2 ₩19,800 상품후기
  • 판지오 [마이티락] 7부 트레이닝 팬츠 ₩39,800 상품후기
  • 판지오 [자이트 가이스트] 스트레치 팬츠 ₩39,800 상품후기
    판지오 미스치프 에어
    노무비
    4,898원
    (8.19%)
    상품페이지 조회수
    79,074
    생산원가
    35,437원
    (59%)
    누적판매금액
    64,145,104원
    광고비
    2,691원
    (4.45%)
    운영경비
    12,929원
    (21.62%)

    기타경비
    5,322원
    (8.98%)
    판매당손익

    11,434원

    합계원가

    48,366원

    (부가가치세포함)
    누적손익금액

    409,504원

    칸투칸은 소비자에 대한 완전정보판매를 선언합니다. 2015년 11월 21일

    1,363 개가 판매되었고 그 중 29 개의 상품후기가 등록되었습니다.
    구매자의 2%가 작성한 사용후기를 통해 표현된 만족도는 다음과 같습니다.
    매우만족 25건(86%)  만족 3건(10%)  보통 0건(0%)  불만족 1건(3%)  매우 불만족 0건(0%)
    상품리뷰작성하기

    칸투칸, 소원을 들어다오

    생애처음으로 아파트를 계약한 날 아빠가 돌아가셨습니다..
    [ thisgrils 고객 ]
    오전에 공주 모 아파트 분양사무소에 가서 2018.6월에 입주하는 아파트를 계약했습니다. 점심에 동생한테 전화가 와서 구강암 수술 후유증으로 병원에 입원하신 아빠를 뵈러 전남대병원에 갔습니다. 도착하니 호흡곤란으로 누워계신 아빠가 무척이나 힘겹게 숨을 쉬고 계셨습니다.. 얼마전까지만 해도 웃으며 맞아주셨던 아빠였는데 숨쉬기 조차 저리 힘들게 하고 계시는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우리가 매순간 신경도 안쓰고 살수 있던 공기를 빨아들이기가 저리도 힘들땐 그냥 죽을수도 있겠구나,,라는 생각에 미치는 순간 마음이 너무도 아팠습니다. 밥먹고 싶다고.. 숭늉먹고 싶다고 하셨는데, 금식이라는 푯말을 붙이고 계신 아빠의 병석을 보면서 무엇하나 해드릴수 없었습니다.. 조만간 일어나시겠지 생각하고 방심한 순간 아빠가 호흡곤란으로 숨을 안쉬게 되는 순간..눈앞이 캄캄해졌습니다. 군인출신이라 늘 큰소리에 당신 하고 싶으신대로 고집만 부리다가 이렇게 무심하게 가버리신 아빠를 원망하다가.. 국립대전현충원에 아빠를 모시게 되는 시간을 보내면서 아빠가 왜 그렇게 당신의 고집과 주장을 굽히지 않고 매순간 꺽이는걸 싫어하셨을까..라는 이유를 모두 알아버린 지금은.. 아빠 당신이 참 멋진 인생을 살다 가셨다는걸로 마음에 자식들에게 위안이 충분이 되었다는 것을 아빠가 아실는지요.. 현충원에서 안장식을 거행하고 돌아오는 길은 10월의 어느 멋진날에,,라는 노래가 생각나면서 얼마나 멋있던지요.. 아빠께 세째딸이 아파트 계약했다는 말씀도 못드렸는데.. 아빠 사랑한다고 말씀도 못드렸는데... 아무런 유언도 없이 숨쉬는걸 고통스러워하시다가 가셔서.. 못내 아쉽습니다.. 회사에서 회식하다가 돌솥밥의 누룽지를 본순간 왜캐 눈물이 나던지.. 아빠가 그렇게 드시고 싶어하셨던 누룽지였죠.. 여기저기 추억이 겹치는 곳에 가면 아빠가 생각날거예요.. 제 소원은 육군상사 조용기, 아빠가 제꿈에 한번쯤 나타나셨으면 좋겠습니다. 마지막 임종을 지켜드렸기에 자꾸 마지막 힘들어하는 모습만 기억이 나서... 아빠가 꿈에 나타나시면 사랑한다고,,아빠 고맙습니다,,라고 꼭 말씀 드리고 싶어요...... 아빠 퇴원하시면 칸투칸 등산화랑 등산복 꼭 사드리고 싶었어요.... 사랑합니다. 아빠...
    84,780명이 thisgrils 고객님의 소원을 함께 했습니다.
    PP-TASK FKGP22 당신에게 상품페이지는 1분, 소비의 길목
    우리에게 상품페이지는 태극기이며, 애국가이며, 가훈이며, 출사표이자 유서이며, 국회이자 시장통. 희노애락이죠.











    FKGP22

    FANGIO MISCHIEF AIR

    판지오 미스치프 에어







    판지오의 시도. 아웃도어와 피트니스의 경계, 삶과 일의 경계, 현실과 IT산업의 경계 등 많은 것들의 경계가 좋든 안 좋든 변화해가고 있다. 이제까지의 과거는 벗어두고 이야기하자. 칸투칸이 어찌해왔든, 우리는 우리의 길을 가는 거다. 판지오, 애슬레져.

    그리고 판지오 미스치프 에어.

    이제까지 보지 못했던, 일곱 가지의 다양한 색상, 다양한 디자인으로 당신의 개성을 마음껏 나타낼 수 있다. 특정한 하나의 색이 아닌 여러 가지 색을 자유분방하게 디자인하여, 단일 색이 주는 단조로움을 탈피하였다. 일상복에서는 당신의 개성을 돋보여 줄 것이며, 운동복에서는 당신의 포인트가 되어줄 것이다.

    당신의 개성은 오직 당신만을 위한 것이니까.










    히든 스타일









    다양하며 산뜻한 색감

    여가가지 색을 섞은 합성섬유와 다양한 염색 매쉬와 망사 레이어를 조각조각 사용하여, 부담스러움을 최소화하며 디자인 요소로 표현했다. 겹겹이 쌓인 매쉬는 신발 전체의 내구성과 지지력을 형성해준다.










    숨겨진 신발 끈

    신발 끈이 있으나 커스텀 스타일로 신발끈이 노출되지 않도록 디자인 패치를 부착하였다. 신발 디자인에 전체적인 일체감을 준다.










    삭스 스타일









    다양한 효과

    리플랙티브 소재를 재해석하여 망사 매쉬를 덮었다. 레이어 아래로 은근히 비춰지는 리플랙티브 소재에도 디자인 포인트를 주었다. 가만히 보고있으면 반짝이는 느낌도 준다.










    신고 벗기 쉽게

    신발끈 없이 자유롭게 신고 벗을 수 있는 슬립온[slip-on] 형태의 디자인. 하지만 발 목을 잡아주는 디자인으로 안정감 있다.










    신발의 기본기[공통]

    PU 미드솔을 전체적으로 사용하였고, 특히 충격이 많이 가해지는 발 뒤꿈치 부분에 에어솔을 사용하였다. 무릎에 가해지는 충격을 효과적으로 분산시킨다. 걸음 걸음마다 최상의 쿠셔닝과 유연성을 나타낸다.










    3.5cm의 높이[공통]

    높은 미드솔로 키 높이 효과는 물론 신발에 직접적인 오염을 덜어준다.










    조각 아웃솔[공통]

    정사각형 형태의 조각으로 이루어진 러버 아웃솔. 발 바닥이 받게되는 하중을 여러곳으로 분산시켜 발바닥에 무리없이 신을 수 있다.










    디자인인솔[공통]

    FD 디자이너가 직접 개발한, 미스치프 에어만의 시그니처 인솔. 디자이너가 좋아하는 감각을 살려 올드스쿨(OLD SCHOOL : 옛 뱃사공들이 하던 문신의 형태)일러스트로 제작되었다. 이는 미스치프 에어에서만 볼 수 있다.










    블루 | 히든 스타일








    블랙/화이트 | 히든 스타일








    화이트/그레이 | 히든 스타일








    버건디| 슬립온 스타일








    블랙| 슬립온 스타일








    라임| 슬립온 스타일








    그레이| 슬립온 스타일


































    제품고시정보
    제품 정보
    제품소재
    용도 신발, 런닝화, 기본, 비방수 제조사
    제조국 MADE IN CHINA 제조연월 2016년 05월
    상품평

    키포인트 상품평

    온라인 상품평

    오프라인 상품평

    상품Q&A

    배공/교환/반품안내

    교환/반품
    • 1. 고객을 전적으로 신뢰하는 맞교환정책
    • 2. 교환/반품건은 고객불만족으로 판단, 최우선 처리

    교환/반품기간
    • 물품 수령하신 후 훼손되지 않은 새상품인 경우 14일이내 가능합니다.

    교환 및 환불이 불가한 경우
    • 택배수령후 14일이 경과한 경우.
    • 상품을 사용하시어 훼손된 경우.
    • 테그나 상표를 제거하신 경우.
    • 특정 상품의 구성품을 분실하시거나 원래 포장 상태가 훼손되어 원 상품으로 취급할 수 없는 경우.
    • 사용 부주의로 인해 상품의 가치가 훼손된 경우.

    교환/반품방법
    • 우측상단의 [마이페이지]에 가셔서 좌측메뉴 중 [반품/교환요청]을 클릭하시면 주문한 물품정보가 나옵니다.
    • 해당 상품을 선택하시고 접수과정을 거쳐주시면 됩니다.(단. 온라인 특성상 고객님께서 직접 물품을 가지고 오실 수 없음으로 택배비를 부담하여 물품을 보내주셔야 합니다. 착불로 보내실 경우는 물품환불 대금에서 공제됩니다. 양해부탁드립니다.)
    • 마이페이지에서 1:1 문의 게시판을 이용하셔도 교환접수를 하실 수가 있습니다. 처리속도는 1:1 문의보다는 [반품/교환요청]을 이용하시는것이 훨씬 신속히 처리됩니다.
    • (단, 온라인의 특성상 고객님께서 직접 물품을 가지고 오실 수 없음으로, 택배비가 부가됩니다. 양해부탁드립니다.)
    • 교환시 초기 결제 금액과 무관하게 왕복 배송비 부과됩니다.
    • 일반지역 1,800 × 2 = 3,600원 (제주, 도서산간 지역 4,300원 × 2 = 8,600원)
    • 추가 구매 제품이 49,800원 (제주, 도서산간 지역10만원) 이상의 경우 편도 배송비는 무료로 처리 가능합니다.

    주문시 배송료 선결제 하신 경우
    • 초기 구매하실때 결제하신 배송료는 환불시 나가지않고 물품대금만 환불이 나갑니다. (지불방법은 물품발송시 계좌이체 또는 환불금액에서 공제중 택1 하시면됩니다.)

    주문시 무료배송으로 상품을 수령하신 경우
    • 초기 택배비와 반품 물건 발송시 (택배비 1,800원 × 2 = 3,600원이 부과됩니다.) 제주 /도서지역 추가운임 발생. (지불방법은 물품발송시 계좌이체 또는 환불금액에서 공제중 택1 하시면됩니다.)
    • 온라인 또는 고객센터 접수 시 롯데택배로 자동으로 회수 접수가 진행되니 꼭 접수 후 반송을 부탁드립니다. 사전 협의나 접수 없이 반송하시거나 타택배를 이용하시는 경우 처리가 불가하여, 반송조치 되거나 처리가 지연 될 수 있으니 양해바랍니다.
    • 품질보증기준 : 불량건에 한하여 구입일로부터 1년 이내 무상A/S (단, A/S불가일 경우 교환)
    • A/s책임자와 전화번호 : (주)칸투칸 고객소통센터 : 1544-0466
    배송안내
    • 1. 통상 주말을 제외한 배송기간은 1박2일
    • 2. 배송비는 빽마진없는 1,800원, 대한민국 최저수준

    배송지역
    • 전국, 제주도, 도서지역

    배송비
    • 49,800원이상 구매하시면 배송료가 무료입니다.
    • 고객님께 편의성을 제공하기 위해 칸투칸 평균가격 49,800원 이상 구매하실 경우 무료로 배송됩니다.
    • 일반지역 : 1,800원 ※49,8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 제주, 도서지역 : 4,300원(도선료 포함) ※ 10만원 이상 구매하실 경우 무료 배송
    • 제주도와 도서지역의 배송료는 실제 4,300원이 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외 발생하는 비용은 칸투칸에서 부담하겠습니다.

    배송정보
    • 여러개의 상품을 함께 구매시에는 장바구니를 이용하셔서 결제시 묶음 배송처리가 됩니다.
    • 발송일 오후 7시 이후 고객님의 핸드폰으로 발송된 운송장번호를 통해 마이페이지 또는
    • 롯데택배(1588-2121)로 전화하시면, 주문 상품의 배송확인 및 추적이 가능하십니다.
    • 평일 오후 4시 이전 결제건은 당일 발송처리 됩니다. (금요일 오후 4시 이후 ~ 토요일 9시 이전 결제건은 토요일 출고 되어 월요일 수령됩니다.)

    특이사항
    • 차별화된 배송 서비스로 토요일 오전 9시 결제건은 토요일 출고 되어 월요일 수령하실 수 있습니다.